현대百 확진자 91명…‘4단계 예고’에 백화점·마트 “작년 악몽 떠올라”



현대백화점 관련 확진자가 9일 기준 91명으로 늘면서 오프라인 매출 회복세를 보이던 백화점·마트에 비상이 걸렸다. 오는 12일부터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적용되는만큼 오후 6시 이후 오프라인 소비 심리가 위축될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방문자 6명 확진…현대百 관련 확진자 91명 9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서울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과 관련해 접촉자 조사 중 15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91명으로 늘었다. …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