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임협 타결에 한시름 놨지만…완성차 파업리스크는 여전



현대차에 이어 한국GM도 임금협상이 타결되면서 완성차 업계가 일단 한시름 놓는 분위기다. 다만 아직 기아와 르노삼성차의 노사간 입장차가 좁혀지지 않고 있어 안심하기는 이르다는 분위기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GM 노조가 23∼24일 2번째 임협 잠정합의안에 대한 찬반투표를 진행한 결과 찬성률 65.7%로 가결됐다. 이에 따라 한국GM 노사는 조만간 조인식을 갖고 올해 임협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한국GM 노사는 1차 잠정합의안이 부결된 지…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