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부가세 납기 9월로 연장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정부의 방역 강화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43만8000명의 부가가치세 납부기한이 9월 말까지 2개월 연장된다. 9일 국세청에 따르면 개인사업자는 올해 1∼6월, 법인사업자는 4∼6월 사업실적에 대한 부가세를 오는 26일까지 신고·납부해야 한다. 신고 대상자는 592만 명(개인 484만 명, 법인 108만 곳)이다. 이 가운데 집합금지 및 영업제한 소상공인 43만8000명의 납부기한이 오는 9월 30일까지로 연장된다…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