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에 코로나 재확산까지…취약계층 실업문제 ‘직격탄’



고용시장 훈풍이 돌기 시작한지 4개월만에 코로나19 재확산과 셧다운에 가까운 거리두기 강화조치가 시행되면서 서비스업과 자영업 등 대면업종의 직격탄이 예상된다.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아직 회복하지 못한 소상공인 고용능력이 다시 직접적 타격을 받을 수밖에 없는 것이다. 내년 최저임금 인상을 대비한 고용 줄이기도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크다. 코로나로 수혜를 입은 업종과 타격을 입은 업종 간 간극도 더 커질 것으로 분석된다. 14일 통계…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