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은행 주담대 금리 2.7% ‘2년 새 최고’…신용대출은 3.8%



은행권의 가계대출 금리가 1년 5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은행채 등 금리 상승과 가계대출 억제를 위한 우대금리 축소 영향으로 풀이된다. 한국은행이 29일 발표한 ‘금융기관 가중평균 금리’ 통계에 따르면 6월 예금은행의 전체 가계대출 금리(가중평균·신규취급액 기준)는 연 2.92%로 5월(2.89%)보다 0.03%포인트(p) 올랐다. 연 2.92%의 가계대출 금리는 2020년 1월(2.95%) 후 1년 5개월 내 최고 기록…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