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코로나19發 문 닫은 민자사업 부속시설 임대료 지원



정부가 코로나19 방역조치로 운영이 제한된 임대형 민간투자사업(BTL) 부속시설 임대료를 연간 2000만원 한도에서 지원한다. 기획재정부는 9일 안도걸 기재부 2차관 주재로 제3차 민간투자사업심의위원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 등을 담은 '2021년 민간투자사업기본계획 개정안' 등 5개 안건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로 임대형 민자사업 시설이 폐쇄되거나 운영이 제한되면서 부속시설 임대료 손실이 발생하자, 정부와 …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