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1146원으로 ‘털썩’



29일 원·달러 환율이 큰 폭 하락 마감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보다 8.1원 내린 달러당 1146.5원에 거래를 마쳤다. 환율은 전날보다 4.0원 하락한 1150.6원에 장을 시작하고서 점점 낙폭을 넓혔다. 한국 시간으로 이날 새벽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성명을 발표했다. 연준은 기준금리를 현 0.00∼0.25%에서 동결했다. 또 경기 부양을 위해 진행…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