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그플레이션’ 우려에 탄소세까지…“위험관리·신성장동력 발굴 시급” [기후변화 쇼크 비상]



폭염과 가뭄 등 기후변화 시대의 불확실성이 한국경제의 핵심 리스크(위험 요인)로 부상하고 있다. 대내적으로는 폭염으로 급등한 농산물 가격이 물가 상승을 유발하는 ‘애그플레이션’(agflation) 우려가 확산하고 있고, 대외적으로는 2023년 탄소국경세 도입으로 기업들의 대응에 비상이 걸린 것이다. 이에 대한 리스크 관리와 글로벌 대전환을 계기로 한 신성장동력 발굴이 시급한 상태다. ▶관련 기사 2면 9일 관계부처에 따르면 지난달…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