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청춘 4명 중 1명 ‘실직’…고질병된 청년실업



고용훈풍에도 청년실업 문제는 개선될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5월 청년층 고용보조지표3(확장실업률)은 24.3%를 기록했다. 청년실업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공언했지만, 코로나19가 터지기 전인 2019년(24.2%)와 비슷한 수준이다. 한창 일해야 하는 청춘 4명 중 1명이 실직인 상태가 지속되고 있는 것이다. 통계청은 9일 5월 고용동향에서 고용률은 지난해 같은달과 비교해 1%포인트 오른 61.2%를 기록했고 실업률은 0.5%포인트가 낮아진 4%를 보였다고…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