샐러드, 식탁 위 주연이 되다…판매량 55% 증가



다이어트식으로만 여겨지던 샐러드가 식탁 전면에 나서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늘면서 샐러드 제품이 인기를 얻고 있다. 19일 신세계푸드에 따르면, 올 상반기(1~6월) 이마트에서 선보인 샐러드의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5% 늘었다. 같은 기간 SSG닷컴과 이마트24의 샐러드 판매 역시 각각 32%, 46% 증가했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본격화 한 이달(1~15일)에는 전년 동기 대비 67%…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