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역대 최대 과징금 맞나…공정위, 웰스토리 부당지원 삼성에 2000억 부과



삼성그룹이 부당지원 사건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의 과징금을 물게 됐다. 삼성웰스토리에 계열사 급식 물량을 몰아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일가의 '캐시카우'를 만들어 준 혐의다. 부당지원을 주도한 최지성 전 삼성 미래전략실장과 삼성전자는 검찰통보됐다. 공정거래위원회는 24일 부당지원으로 공정거래법을 위반한 혐의로 삼성전자·삼성디스플레이·삼성전기·삼성SDI·삼성웰스토리에 총 2349억2700만원의 …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