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K·포스코 등 청년인재 양성 프로그램 확대…내년 3000명 이상 모집



삼성·SK·포스코 등 대기업 청년인재 양성 프로그램 교육 인원이 올해 1500명 수준에서 내년 3000명 이상으로 늘어난다. 이는 정부가 관련 예산 일부를 지원키로 했기 때문이다. ▶관련기사 12면 기획재정부는 삼성전자, SK하이닉스, 포스코, 대한상공회의소, 고용노동부 등과 실무협의를 거쳐 기업 우수 인재양성 프로그램을 대폭 확대하기로 하고 이를 하반기 경제정책방향에 포함했다고 29일 밝혔다. 정부와 해당 기업, 대한상의는 삼성…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