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풀기’ 내수동력 한계…정부 ‘민간 고용창출’ 적극 지원을 [3분기 방역-경제 골든타임]



정부와 여당이 29일 당정 협의를 통해 올해 2차 추가경정예산 편성 방향이 확정되면서 하반기 경제정책도 재정 직접지원을 통한 내수활력 확보로 방향이 정해졌다. 재난지원금 등으로 세금을 나눠줘 소비여력을 늘리겠다는 것이다. 다만, 직접적인 ‘돈 나눠주기’가 장기적 내수동력이 될 수 있을지는 의문이다. 일각에서는 민간에서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정부 역할이라고 지적하고 있다. 4.2%로 예상되는 올해 성장률…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