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난 집밥족에 폭염까지…음식물처리기 판매 급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집밥족’이 꾸준히 증가한 가운데 올 여름 고온다습한 날씨까지 더해지면서 음식물처리기의 판매량이 급증했다. 전자랜드는 올해 5월부터 8월 15일까지의 음식물처리기 판매량을 조사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257% 판매 성장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월별 판매량을 보면 올해 7월이 가장 높았다. 올해 5월부터 7월 초 장마까지 장기간 이어진 습한 날씨에 이어 폭염이 찾아오…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