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총리 “광복절 불법집회, 엄정 책임 물을 것”



국내 일일 신규 코로나19 확진자가 사흘째 2000명 안팎을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정부는 특별한 방역대책 발표대신 ‘송구’, ‘당부’, ‘엄정’만 되풀이해 빈축을 사고 있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1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발표한 대국민담화에서 “내일(14일)부터 시작되는 3일간의 연휴 동안 모임과 이동을 최소화해달라”면서 “대체공휴일을 포함한 이번 광복절 연휴가 코로나19 확산이 아닌 위기 극복…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