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 또 오를까” 증권사 20곳 중 13곳 ‘11월’ 전망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전격 0.25%포인트 올린 가운데, 주요 증권사 절반 이상이 오는 11월 추가 인상이 유력한 것으로 전망했다. 2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은의 기준금리 인상 관련 리포트를 낸 증권사 20곳 가운데 연내에 두 번째 인상을 전망한 증권사는 모두 16곳에 달했다. 16곳 중 11월에 추가 인상을 예상한 증권사는 13곳으로, 10월을 전망한 증권사 3곳보다 압도적으로 많았다. 올해 금융통화위원회 회의는 10월과 11월 두 차례 남아있다…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