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갑질?…매출 34%가 광고인 ‘숙박앱’, 업소 홍보는 ‘깜깜이’



야놀자, 여기어때 등 주요 숙박앱이 광고계약을 하면서 할인쿠폰 지급 기준과 노출 기준을 숙박업소에는 제공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광고로 34~47%에 이르는 매출을 올리는 상황에서 정작 숙박업소에 대해선 정보제공 의무를 소홀히 하고 있는 것이다. 특히 두 앱이 시장 지배자적 위치에 있는 상황이기 때문에 일종의 ‘갑질’이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29일 숙박앱 서비스 관련 계약 체결과정 점검결과를 발표하고…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