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부. 올해 노동자 3명 사망 현대건설 본사·건설현장 감독



노동자 사망사고가 잇달아 발생한 현대건설에 대해 당국이 본사와 전국 건설 현장을 아우르는 산업안전보건 감독에 착수했다. 고용노동부는 14일 현대건설 본사와 전국 건설 현장을 대상으로 산업안전보건 감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고용부는 “현대건설은 2019년과 2020년 연속으로 사망사고가 발생한 건설업체로, 안전에 대한 각별한 관심과 예방이 필요함에도 올해 들어 3건의 사망사고가 발생한 데 따른 특별 조치”라고 설명했다. 현대건…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