外人 증시자금 두달째 순유출…규모는 급감



지난달 외국인 투자자들이 한국 증시에서 5000억원 정도의 주식자금을 빼낸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은행이 14일 발표한 '국제금융·외환시장 동향'에 따르면 6월 중 외국인의 국내 주식 투자자금은 4억4000만달러 순유출됐다. 6월 말 원달러 환율(1126원)을 기준으로 약 4954억원이 빠져나간 셈이다. 외국인 주식 투자자금은 5월(-82억3000만달러)에 이어 두 달 연속 순유출을 기록했다. 다만 순유출 규모는 한 달 새 약 20분의 1 수준…
기사 더보기


이번 동행복권 ☜ 당첨정보 및 분석 보기!


추천 기사 글